입지가 관건인 오피스텔, 쿼드러플 역세권으로 미래가치 기대

4중 환승 가능 고양시청역 인근 '원당 베네하임 더힐' 주목

대출 규제 등 아파트를 중심으로 하는 주택 제약이 심해지자 오피스텔 투자가 활기를 띄기 시작했다. 수요만큼 공급도 늘어나고 있지만, 신경써서 챙겨봐야 하는 부분이 있다. 바로 '교통'이다. 오피스텔 주거를 원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편리한 이동 및 생활환경을 원하기 때문에 대중교통망과 주변 생활시설이 오피스텔의 가치를 결정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러한 분위기 속 고양시청 이전 이슈로 화제의 중심이 된 원당 뉴타운에 대규모 프리미엄 오피스텔이 들어서 화제다. '원당 베네하임 더힐'은 덕양구 주교동 613 外 8필지에 지하 6층~지상 22층, 1200평 규모로 건축된다. 지하 6층~지하1층은 자주식 주차가 가능한 주차장으로 활용되며 지상 1층에는 21평~37.3평의 근린생활시설 28실이 들어선다. 오피스텔 441실은 지상 2층~22층에 배치된다.

원당 베네하임 더힐은 전 세대가 복층 2룸으로 구성된 프리미엄 오피스텔이다. 3-BAY 구조로 설계된 탑상형 건물로, 훌륭한 조망도 기대할 수 있는 구조다. 여기에 일반 오피스텔에서는 찾아보기 어려운 드레스룸이나 화장실 2개 배치도 특장점이다. 2~3인 가족이라도 개인 공간을 중요시하는 라이프스타일이 확대되고 있어, 거주지를 찾을 때 우선적으로 고려하는 부분이기도 하다.




원당 베네하임 더힐은 총 5가지 타입으로 구성됐다. D타입은 전용 13평, C타입은 전용 14.2평으로 구성됐고, A·B·E 타입은 전용 17평이다. A·B·E 타입의 경우, 전용 17평에 복층 면적 14평이 제공되는 등 실 사용 면적은 31평에 달해 쾌적한 생활환경을 보장받을 수 있다. 주방가전 등도 최고급 풀옵션으로 마련돼있기 때문에 비용 절감과 함께 인테리어 측면에서도 더욱 깔끔한 느낌을 받을 수 있다.

바닥 강마루 시공, 실크벽지 시공, 아일랜드 식탁, 3구 전기레인지, 드레스룸 시스템선반, 계단 하부 붙박이장, 욕실 젠다이 선반 등이 기본으로 제공된다. 복층 다락 공간을 유리와 금속프레임의 조합으로 탁 트여보이는 시야와 안전성을 동시에 잡았고, 복층 공간에는 워크 인 클로젯(W.I.C.)을 설치해 넉넉한 수납이 가능하도록 하였다.




현재 상태로도 교통망이 우수하지만 원당 베네하임 더힐 주변 지역의 교통은 눈에 띄게 개선될 예정이다.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중 수도권 교통혼잡 해소사업으로 △고양은평선(고양시청~새절역) △인천2호선 일산서구 연장(일산서구~인천서구) △일산선 연장(대화~금릉) △신분당선 서북부연장(삼송~용산) △대장홍대선(부천대장~홍대입구) 등이 포함됐고, △조리금촌선(통일로선, 삼송~금촌) △교외선(능곡~의정부)은 추가 검토사업으로 포함돼 고양시가 건의한 사업 7개 노선이 모두 최종 확정됐다.

GTX-A와 서해선 연장도 논의 중에 있으며, 백석 IC 신설이 추진되는 등 여러 가지 교통 호재도 남아있어 더욱 큰 가치 상승이 기대된다.




한편, 베네하임 더힐에 대한 관심이 뜨거운 만큼, 근린생활시설 입점 문의도 늘어나고 있다. 400세대 이상의 오피스텔 소비 수요를 그대로 품는 독점 상가인데다, 건물의 3면이 도로와 맞닿아 있는 구조로 도보 역세권 지역의 유동인구도 많아 그만큼 높은 수익성이 예상되는 지역이기 때문이다.

원당 베네하임 더힐 분양 관계자는 "고양시의 교통망이 대폭 개선돼 다양한 프리미엄을 기대할 수 있다"며 "최적의 구조·최상의 인테리어 설계로 미래 가치가 유망하다"고 설명했다.

분양 상담은 ㈜우리하우징 홈페이지(www.woori-housing.com)와 대표번호(1688-5746)를 통해 할 수 있다.

<저작권자 ⓒ 분양정보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한열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