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숲지원센터’ 3곳 지정…도시녹화 민관협력 구축

산림청은 효율적인 도시숲 조성과 운영을 위해 ‘도시숲지원센터’ 3곳을 지정했다고 3일 밝혔다.

도시숲지원센터는 도시숲 등의 효율적 조성·관리와 모범 도시숲 인증, 국민 참여활성화 등 정부역할을 지원하고 민관협력연계망 구축에 필요한 중간관리조직의 역할을 하게 된다.

▲ 도시숲에서 휴식을 취하는 사람들.(사진=산림청)

지정된 기관은 ▲생명의숲(지정번호 제1호) ▲한국산지보전협회(지정번호 제2호) ▲국립세종수목원(지정번호 제3호)이다.

앞서 산림청은 비영리법인을 대상으로 지난 9월 24일부터 10월 25일까지 지정공고를 통해 신청서를 접수 받은 뒤 서류·대면심사를 진행했다.

향후 도시숲지원센터는 도시숲등 관리지표 운영, 도시숲등 관리·이용프로그램 개발·보급, 도시숲 등 관리·이용 실태조사(모니터링), 모범 도시숲 인증, 도시녹화운동 추진 및 민간협력, 기부채납사업, 도시숲 등에 대한 통계관리 등을 맡게 된다.

산림청은 앞으로 도시숲지원센터별 사업배분 및 역할을 특성화하고 목적형 도시숲 조성·관리사업과 연계한 국민참여형 도시녹화운동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김주열 산림청 도시숲경관과장은 “도시숲지원센터를 중심으로 도시녹화 민관협력체계를 구축해 국민 참여 도시녹화운동 활성화 및 국민공감대 확산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분양정보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선길 기자 다른기사보기